오늘은 나의 생일이다. 오늘 나 25살이 되었다. 4년전에 일본에 와서 일본에서 지난 생일은 4번째이다. 보통이라면 생일때 친구들이랑 모여서 축하는 거나 밥을 먹는 거나 해서 지나는데 나는 이런 것 뼐로 안 좋아하다. 혼자서 지나는 것도 싫는데, 친구 많이 부르고 축하는 것도 안 좋은 것 같다.

게다가, 올해 생일은 취악이었다. 올해 3월에 대학을 졸업한 후에 좋은 건 하나도 없어서, 실패 투성이이었다. 그래서 생일에는 뭔가 좋은 소식이 있다고 기대 했지만, 결국 안 와서 최악 생일이 되고, 취악 2012년이 되었다.

그런데, 올해는 알직 안 끝나다. 아직 반번이 남았다. 후반에 절대로 좋아지다고 믿고 있다. 그래서 내가 최고한 2012년으로 하겠다.

Advertisements